태터데스크 관리자

도움말
닫기
적용하기   첫페이지 만들기

태터데스크 메시지

저장하였습니다.



일본 대표로 미스 유니버스에 참가하는 미야사카 에미리의 파격적인 의상이
일본 언론과 팬들의 도마위에 올랐습니다.
일본 언론들과 네티즌들은 디자이너에게 비난을 가하며 일본의 수치라 반발하는 모습입니다.
아래는 2채널 뉴스게시판 네티즌들의 관련 댓글들입니다.



 SCHearTCPU @胸のときめき

8월 1일부터 전형이 있을 미스 유니버스 일본대표 미야사카 에미리(宮坂絵美里 25)씨가
민속 의상으로 착용한 의상에 대한 비판이 일고 있다.
소가죽으로 만든 검은 후리소데(振り袖)를 입고 하반신은 쇼킹핑크색 속옷과 가터벨트라는 화려한 의상.
하지만 이에 대해서 기모노 장인들과 판매점이
해당 의상의 디자이너에게 직접적인 항의를 하는 건 물론이고
디자이너의 블로그에도 <(이런 의상으로 나가면) 일본이 오해 받는다>는 등의 항의가
1000건 이상 전해지고 있다 (후략)

산케이 뉴스 : 2009/07/28[14:05]
http://sankei.jp.msn.com/entertainments/entertainers/090728/tnr0907281357010-n1.htm


(산케이 뉴스 관련기사 캡처)

NIGmKQi0
(-_-) 엣취


DJvSsw
표절이네


suWVgvbd0
누가 이런 걸 뽑은거야?


/KKi2xHO
솔까말 이건 좀 심한 거 같다.


pPlJCEu
문제는 디자이너다.
모델은 상관없어.


HpT5Nt
이번 일본대표 국욕의상은 디자인과 컨셉이 모두 표절입니다.

이것이 그 문제작






Dior 존. 갈리아노 2008


그의 블로그도 불타오르는중
http://blog.livedoor.jp/yoshiyuki_tokyo/archives/51593188.html?1248474329 


    SQeZ3Z50
     그나마 표절이라니.
     더 쪽팔리잖아.


     dU5LuV
     블로그가 이렇게 난리가 났는데도
     닫지 않고서 내비두는 그 근성 하나는 칭찬받을만 하다.


Lz2Qbef0
이건 완전 창녀 컨셉이잖아.
서양인들이 생각하는 게이샤걸 그대로야.


VAR
항의하는 게 당연하지.
지성이라곤 털끝만큼도 안 느껴지는 이 파렴치한 의상.
일본대표로는 절대 인정 못 한다.


ufkRCo10
참고로 위의 사진에서 가랭이에 보이는 건 속옷이 아니라
<핑크색 레오타드에 일본옷을 걸쳐 입은 것> 이라네.


cunBJit
기모노 상인들도 이런 게 세계에 나가면 창피할거야.


QeZ3Z
산케이 굿잡 !


W5hz0
변태잖아


79ymx1nGO
▼모든 악의 근원
프로듀서의 블로그
http://inesligron.com/?page_id=new
디자이너의 블로그
http://blog.livedoor.jp/yoshiyuki_tokyo/
미스 유니버스 일본 공식 사이트
http://ameblo.jp/2009mujblog/

▼동정의 여지는 있음
미야사카 에미리의 블로그
http://miyasakaemiri.com/blog/


SIPzbaj0
이건 표절이라기 보다..
누구라도 본 적 있는거 아닌가?


+ibG91hO
부탁이니까 제발 그만두라.
븅신 인증 하는거냐 !
일본의 수치라고 !


GXpH80
이 옷은 나이가 많건 적건간에 다 이상하다고 한다고.
최첨단이니 하는 그런 게 아니라,
그냥 이상한거라고 ㅋㅋ


fBR9K8
여자도 못생겼구만.


wWTgZ
너무하잖어...
때와 장소를 좀 가려라.


WXJjX
이런 걸 입고 나가면
<역시 변태의 본고장> 이라는 소릴 들을거다.


ksIi3p1
옷은 글타 치고,
일단 얼굴이 심하다고.


nmQJ7jw
세계에 자랑할만한 양갈보


rnwTUM4W0
일본의 망신이다.


vlKH2/oW0
센스가 없잖아...
위엔 무거운 느낌으고 아래는 텅 비어 있으니 밸런스도 안 맞고.
그리고 기모노는 속옷이 없잖아 ㅋㅋㅋ
정 야한 옷을 만들고 싶으면 미니 유카타라도 만들던가.


1GNLK0
이 기사를 보니 그래도 조금 안심이 된다.


YQq/nc+
이 쓰레드에는 다들 엄청난 비난밖에 안 보이네.
봐줄만 하잖아?
난 허리 위 사진밖에 안 봤지만.


NulKrLA
이거 무슨 야겜에서 본 거 같은데...


m1KYrdw
오해고 뭐고, 이게 진실한 일본의 모습이다.


tbLYts4
무슨 에로 동인지 코스프레냐?


11WfTX
관람객이 늘어나겠는데 ㅋㅋㅋ


toasdW
색깔이라도 좀 봐줄만하면 또 모르겠는데,
딱 봐도 조선 스러운 저고리 스타일의 색깔이야.


w5tIqbw/0
상관 없잖아?
이런거에 뭘 정색을 하고 항의하냐?
남들이 다 자기같은 줄 아나?
미스 유니버스를 세금으로 운영하는것도 아닌데.


qxF8/EwVO
오해는 무슨 오해.
외국인만 보면 가랑이를 벌리는 일본 여자를 잘 나타낸 걸작이네.


Qbbar9O30
현대 일본 여성의 이미지에 딱이다 (웃음)


TELmZ9zl0
은근한 매력이라곤 털끝만큼도 없는,
현재 일본여자들을 상징하는 의상으로 제격이네.
스스로 품위를 떨어트리고선 좋아라하는
일본 암퇘지에게 딱이다.


SXSGOzlb0
* 사진:<미스 유니버스 세계 대회> 에서 입을 참신한 기모노를 보여주는 미야사카 에미리


    4 X+BsdO
     두번째 사진 존나 웃긴다 ㅋㅋㅋㅋㅋㅋㅋㅋ


UMwXV54
이 디자이너를 일본에서 영구 추방하고싶다.


L9MF5
미스 스트리퍼 일본 대표의 옷이라면 이것도 오케이.


Z5+GXpH80
이건 외국인이 봐도 추할거다 ㅋㅋ


EB+qMgq0
과격한것도 문제지만,
그 전에 너무 촌스럽잖아.


iEaZYMfcO
디자이너 블로그의 댓글 수 작살이다 ㅋㅋㅋㅋㅋㅋㅋ


HmO1zwN+0
난 옷의 센스에 대해서는 잘 모르는 사람이지만,
이 옷에 이름을 붙인다면
<자파니스 빗치> 라고 하겠어.


vt2pycJ+0
일본 제일의 국욕녀


dCH95+010
한국에서 만약 민속의상으로 이런 걸 내세웠다간
바로 살해당했을거다 ㅋㅋ


jILbXfIh
이렇게도 수준낮고 비열한 옷은 본적도 없다.
일본 대표?
장난치냐 !!!





번역, 편집 : 개소문닷컴 안진홍 (bk-cats@daum.net)


Posted by 호스트잇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burberry store 2012.12.27 13:26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Laugh terminó me fui a la cama! "ghd outlet mirar heroico de terminar la frase.La ghd es embarazoso cayó al suelo, dejando sólo la fuerza a arrodillarse en el suelo dibujo. Me equivoqué al esperar aves en realidad tienen carácter de este tipo.el encogimiento de hombros ghd inocente: "mi hora de almuerzo por venir".

    El ghd españa outlet silenciosamente se levantó, a incienso punto silenciosamente, silenciosamente salir. Para hacer su propia cosa, y que la gente duerma dormitando.El sueño es una cosa triste y gratificante, dependiendo de lo que soñamos. Ghd repente abrió los ojos, los ojos de miles de Red Dust en caer, al igual que el caos Rojo, Xuanza bulliciosa, con sólo un indefenso aturdida.

    El control de la respiración ghd, a Huanguo mientras que Lai largo, tirando de las comisuras de la boca, sonrió y dijo: ". Tuve un sueño""Nightmare?" Ghd suavemente preguntó.ghd sacó la mano de Ye Ling para cubrirse los ojos,http://www.ghdhairstraighteneraw.com/ ocultos vivir todo avergonzado: "ah".

  2. ghd 2013.01.01 14:23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Den smidig föräldern för det mesta med I http://www.hermesswedenv.com/ hermes väskor tal sagt att det verkligen är första gången jag såg två av dem komma överens. Två personer om inte mer, bara vid beställning något samtal förmodligen är på väg att äta vad ämnet, bara smidig föräldern säga, jag lite överraskad av frasen "disken inte sätts peppar", höjde huvudet och hermes något på det visuella. "Nyligen mage är inte så bra." Hon förklarade för mig, kunde inte äta någonting. "

    Jag försiktigt "ah" gråta, inte undra på att varje gång jag ser henne att känna hennes ansikte en gång blek än tidigare. Men nu kunde hon inte komma ihåg vad ord och berättade för henne att äta ordentligt? Hon behöver inte mig berättade det. "Kort sagt, höjer du en bra kropp." http://www.hermesswedenv.com/ väskor online nickade, min hand trångt.

    Hon är klädd i en ljus klänning, vet inte vad texturen, men jag känner att materialet lätt som ett moln. Rep håret på baksidan av huvudet, men hon hade inte tala om unga, men de ansiktsdrag hos sofistikerade tio http://www.hermesswedenv.com/ handväskor online kan jämföra.Jag nickning spelar bra flicka, sade hermes öppning: "Jag hörde din far fossila och experimentell utrustning presenteras på museet" kan beskrivas som ingen vind vågor nämna min far framför sin far och styvmor, är verkligen inte rädd för förlägenhet.